차규선 (1968 ~ , 경주)
    계명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동 대학원 회화과 졸업
    오랜 시간 재료를 다루며 생긴 능숙함과 훈련된 강한 필치로 시를 읽는 듯 간결한 표현을 이루어내고 있다. 시대의 조류나 전통에 매이지 않는 그의 회화는 자유로운 대상의 해석과 과감한 화면의 운용을 보여준다. 작업방식과 작가만의 감성으로부터 기인하는 강한 동양적 정취와 함께 분청사기가 가진 단아한 역동성을 담아내고 있는 차규선의 분청회화를 감상하며 한국 미술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새롭게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Kyusun Cha’s paintings, which are as simple as reading a poem, are results of the artist’s skillful strokes and masterly use of materials. They show free interpretation of subjects and bold utilization of canvas, untied to modern trend or tradition. The viewers will be able to discover new beauty and value of Korean art from Cha’s Buncheong paintings, which carry elegant dynamism of Buncheong ware and strong oriental atmosphere that arise from the artist's unique process of work and sensibility.
    ABOUT EXHIBITION
    차규선의 風•景 / Mindscape, 2019